블로그 이미지
오픈아크
오픈아크 관심사 리뷰페이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2019. 8. 31. 17:07 식물기르기

몬스테라를 처음 기르기시작한건 4달전쯤부터입니다. 몬스테라를 기른지는 얼마되진 않았습니다.
인테리어 최고의 식물로 유명하기때문에 궁금하기도했고
식물기르기가 그리 부담스러운 부분은 없기에 한번쯤 길러보고 싶었죠.


몬스테라는 어떤식물?
몬스테라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면
몬스테라는 천남성과 식물입니다.
집에서 키우는 스파트필름, 스킨답서스, 아글라오네마류의 식물들이 천남성과 식물이죠.
그중에서 가장 가까운 식물은 스킨답서스입니다.
스킨답서스의 특성을 모두가지고 있으면서 크기가 거대하기때문에 스킨답서스를 한 20배정도
뻥튀기해놓았다고 생각하면 될것같아요.



몬스테라 찢잎은 언제나오나?
몬스테라를 처음에 데려왔을때는 3000원짜리 포트로 3개의 잎이 나있었는데
지금은 7번째 잎이 나온상태고 그중 2개정도가 구멍이 하나씩 있습니다.
찟잎이라고 불리는 멋진 이파리가 나오려면 뿌리가 성숙하고 어느정도 성장이 되어야한다는것을 알수있죠.
아마 10번째 잎이 나올쯤에는 완전한 찟잎이 나올것이라 생각됩니다.


몬스테라 키울때 주의할점?
몬스테라는 키우면서 주의할점이 물주기만 잘해주면 어려움없이 성장합니다.
물을 줄때 흙이 완전히 말랐다고 느껴지거나 몬스테라 잎을 만들어봤을때 조금 힘이 없다는 느낌이 들때까지 주지 않다가
한번 줄때 바닥으로 물이 흘러나올때까지 주면됩니다.
몬스테라는 저면관수를 해준다거나하는 수고로움은 필요치 않습니다.



몬스테라 관리방법/가지치고 수형잡기
그리고 주의할점이 몬스테라가 워낙 크게 자라고 빠르게 성장하다보니 줄기가 휘청입니다.
몬스테라는 넝쿨식물로 매번 잎이 나올때마다 줄기가 성장해가는데
너무 크게 자라거나 길게자라면 작은 화분의 경우 중심을 잡기가 부담스럽고
방치해두면 헝클어진 상태로 성장하기때문에 가지치기와 수형잡기가 필요한 식물같습니다.



이때 가지치고 다듬어며 생긴 잘린 가지는 물꽂이를 통해서 쉽게 번식할수 있습니다.

가지치기를 위해 줄기를 잘라주면 생장점이 잘리게 되고 잘린부분의 잎겨드랑이 부분에서 새로운 생장점이 생겨납니다. 잘려진부분에서 생장점이 증가하게되면 나무는 더욱 풍성해지고 단정해질꺼에요.
작은화초에서 생장점이 늘어나게되면 뿌리와 화분 크기에 따라 작은잎들이 나오게 됩니다.
저처럼 큰화분을 원치 않는경우에는 주기적으로 잘라주는것이 좋습니다.



몬스테라의 특징은 하나의 잎이나오면 반듯이 하나의 공기뿌리가 나오게 되는데 공기뿌리의 성장도 어마어마해서
금새 화분을 가득채우게 됩니다. 몬스테라의 빠른 성장속도만큼 수형관리와 화분분갈이 관리가 필요한 식물입니다.



몬스테라는 베란다정도의 음지에서 매우 잘자라고 식사광선은 피해주는게 좋다고 하니까 실내에서 키우기 딱좋은 식물입니다.

posted by 오픈아크 리더스 오픈아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4. 1. 16:27 식물기르기

 연일 검색어를 장식하는 파키라.

저도 한놈들고 왔습니다. 정말정말 어찌나 인기가 많던지 이 조그만한 녀석을 하나씩 다들 들고 난리도 아니네요.

모든집의 미세먼지 이놈이 모두 잡아먹겠죠.ㅋㅋㅋ

인기가 심각하게 많은 나머지 예전같았으면 3000원할것같은 파키라가 9000원이고

한 6000원정도 할것같은 파키라는 12000원입니다. 인기급등에 따른 가격 폭등

파키라 파동에 가까운 현상입니다.

그덕분인지 아직 이파리도 제대로 나지도않은 녀석을 너도 나도 사가느라 바쁩니다.^^

파키라는 중앙아메리카 지역에 자생하는 식물로 추위를 못견디는 식물이라고하니 항상 따뜻하게 관리하고

분무기로 스프레이 많이해주면 관리가 쉽다고 하니 한번 잘키워봐야겠어요.^^

 

가격이 엄청나게 비싸서 섭섭하지만 플라시보효과로 저것이 미세먼지를 잡아줄것이라는 막연한 기대감이 있네요.

어린잎상태는 홍콩야자와 크게 달라보이지 않은데 쑥쑥자라봐야겠죠.^^

 

posted by 오픈아크 리더스 오픈아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4. 1. 16:19 식물기르기

다육이를 고르다가 탱글탱글한 다육이가 있어서 들오왔습니다.^^

이름은 문스톤

예쁘지요?^^

문스톤을 선택한 이유는 동그랗고 탱글한 잎과 예쁜 빛깔이 아주 좋아보였습니다.

문스톤은 키우기 쉬운 다육이로 꼽히는데 다른다육이에 비해서 관리가 쉬운편인것같아요. 그리고 꽃도 잘핀다고 하니 기대가 큼니다.

작은 자구를 하나 달고왔네요. ^^

문스톤도 미인류로 구분하는것같은데 성미인, 홍미인, 도미인, 아메치스넘, 경미인, 월미인......

머리복잡해지내요.^^

posted by 오픈아크 리더스 오픈아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